2021.10.09 (토)

  • 맑음동두천 22.3℃
  • 구름많음강릉 21.3℃
  • 구름많음서울 23.4℃
  • 구름조금대전 26.8℃
  • 구름많음대구 26.5℃
  • 구름많음울산 24.4℃
  • 구름많음광주 27.8℃
  • 맑음부산 27.3℃
  • 맑음고창 29.5℃
  • 박무제주 25.2℃
  • 흐림강화 23.8℃
  • 구름조금보은 25.6℃
  • 구름조금금산 27.7℃
  • 구름조금강진군 28.4℃
  • 구름많음경주시 23.4℃
  • 구름조금거제 25.9℃
기상청 제공

사회

용인시 한숲물빛공원에 아름다운 분수 야경 보러 오세요

국비 5억원 투입해 부유식 분수·LED 조명 설치…하루 7차례 가동

URL복사

용인시는 13일 처인구 남사읍 아곡리 681-1번지 소재 한숲물빛근린공원에 분수와 LED 조명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고여있는 물을 순환토록 하는 부유식 분수를 설치해 수질을 개선하고 주민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서다.

 

이곳은 인근에 6725세대 아파트 단지가 있어 공원을 찾는 주민들이 많았으나 공원 내 저수지 수질에 대한 민원이 있었다.

 

이에 시는 특별교부세 5억원을 투입해 지난 6월 착공했다. 2.1m에서 8m까지 다양한 높이와 모양의 분수 19개를 설치했으며, 114개의 LED 조명도 설치해 야간 경관도 개선했다.

 

시는 오는 9월까지 분수를 주간에는 다섯 차례(12시·13시·14시·16시·17시) 야간에는 두 차례(19시30분·20시30분) 각 30분씩 가동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새로 조성한 분수가 낮에는 더위를 식힐 수 있는 휴식 공간으로, 밤에는 멋진 야경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편안하게 쉴 수 있는 휴식 공간을 확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오피니언


교육

더보기

국제

더보기
한국무역협회, EU 집행위, 전력가격 급등에 EU 차원 단기 처방 어려워...장기 대응에 주력
 (누리일보) EU 집행위는 최근 가스 및 전력가격 급등 사태와 관련 단기적으로 각 회원국이 상황에 맞는 대책을 권고, EU 차원에서는 장기적 공급망 안정화 관점에서 대응할 방침이다. 카드리 심슨 에너지담당 집행위원은 6일 가스 및 전력가격 단기 안정화 해법을 제시할 권한이 집행위에 없음을 지적, 각 회원국 자체적 저소득계층 등 지원을 권고했다. 다만, 가스 등 가격 급등 원인이 EU 외부적 요인에 의한 것으로, EU 집행위는 가스 공동구매와 저장인프라 확충 등 장기적 공급 안정화 측면에서 대응할 방침이다. 앞서 프랑스, 스페인 및 동유럽 회원국은 에너지 가격상승에서 저소득계층을 보호하기 위한 EU 차원의 단기적 조치와 가스 공동구매 및 저장인프라 등의 확충을 요구했다. 또한, 전력가격이 발전용 화석연료의 가격에 의해 좌우되는 '가스-전력가격 연동제' 폐지 등 에너지 가격책정시스템 개편을 요구했다. 집행위는 1990년 에너지시장 자유화 이후 독점이 사라지고, 소형 신재생에너지 기업의 투자도 증가, 가격책정시스템 등 에너지시장 전반의 개혁은 불필요하다는 입장이다. 또한, 공동구매 및 가스저장 인프라 확충에 대한 EU 차원의 지원을 검토할 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