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9.9℃
  • 맑음강릉 35.8℃
  • 구름많음서울 31.2℃
  • 구름많음대전 29.6℃
  • 흐림대구 32.3℃
  • 구름많음울산 32.5℃
  • 흐림광주 31.0℃
  • 구름많음부산 31.5℃
  • 구름많음고창 30.5℃
  • 구름조금제주 34.3℃
  • 구름많음강화 29.8℃
  • 흐림보은 27.6℃
  • 흐림금산 29.9℃
  • 구름많음강진군 30.0℃
  • 구름많음경주시 33.4℃
  • 구름많음거제 29.4℃
기상청 제공

경제산업

국방부장관, 한-호주 국방장관회담 실시

 

(누리일보) 이종섭 국방부장관은 8월 4일 호주 캔버라에서 리처드 말스( Richard Marles ) 호주 부총리 겸 국방부장관과 한-호주 국방장관회담을 가졌다.


이번 회담은 지난 6월 제19차 아시아안보회의 ( 샹그릴라 대화 ) 계기 한-호주 국방장관회담 이후 50여 일 만에 두 번째 개최한 것으로, 이는 말스 장관 취임 이후 호주에서 처음으로 개최된 국방장관회담이었다.


이 장관은 이번 호주 방문은 지난 6월 윤석열 대통령이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는 역사상 최초로 NATO 정상회의에 참석한 계기에 이루어진 한-호주 정상회담 합의사항을 이행하기 위한 것이라고 하면서, 자유민주주의 가치를 공유하는 호주와 국방분야에서의 협력 증진 필요성을 강조했다.


말스 장관은 이에 전적인 공감을 표하면서 가치를 공유하는 양국 간 협력은 인태지역 내 규범에 기반한 국제질서를 구축해 나가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다.


또한, 말스 장관은 8월 2일 호주 국방부의 향후 10년 간 군사력 발전 방향을 담은 ‘국방전략 검토보고서 ( Defence Strategic Review )'를 내년 3월까지 작성하도록 지시했다고 하면서, 이는 2020년에 발표된 ’신국방전략 ( Defence Strategic Update )‘ 이후 역내 안보환경에 큰 변화가 발생함에 따라 호주의 국방준비태세 강화를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말스 장관은 동 검토보고서 작성 및 향후 10년간 호주 국방력을 획기적으로 증강해 나가는 과정에서 호주는 우방국인 한국과의 국방·방산 협력 강화를 희망한다고 했다.


한편, 양측은 한-호주 외교·국방 (2+2) 장관회의 등 정례협의체를 포함한 양국 국방부 및 각 군간 정례협의체를 통한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하였으며, 역내 양자·다자 연합훈련, 국방과학기술, 우주영역, 방산 분야에서의 협력을 더욱 활성화해 나가기로 했다.


이 장관은 호주가 대북제재를 적극 이행하는 등 우리의 대북정책을 적극 지지하고 있는 점을 평가하였으며, 양 장관은 한국과 호주가 북한의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해 앞으로도 계속 협력해 나갈 것임을 재확인했다.


말스 장관은 작년 12월 수출 계약을 체결한 한화디펜스 K-9 자주포 공장이 말스 부총리의 고향이자 지역구인 질롱시임을 언급하며, 8월 5일 질롱시로 이동하여 한-호 방산협력의 상징인 K-9 자주포 공장 부지를 함께 방문할 것을 제안했다.


이 장관은 이번 한·호 장관이 한화디펜스 K-9 자주포 공장을 동반 방문하는 것은 양국 간 방산협력의 미래를 상징적으로 보여주게 될 것이라고 하면서, 호주군 전력 강화 및 양국 군간 상호운용성 제고는 물론, 질롱시의 지역 경제 발전에도 K-9 자주포가 크게 이바지할 것이라고 했다.


아울러, 이 장관은 4일 오전에는 호주 내 저명 안보 분야 싱크탱크인 ‘호주전략정책연구소 ( ASPI )’를 방문하여 저스틴 바시 ( Justin Bassi ) 호주전략정책연구소장 등 전문가들과 인태지역 안보 정세와 한-호주 간 미래 지향적 국방·방산 협력 방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한편, 이 장관은 8월 3일 호주의 6.25전쟁 참전기념비에 헌화하며 호주 참전용사들의 희생과 헌신에 경의를 표했다.


오피니언


교육

더보기
남양주시복지재단, ‘남양주시 장애인 지역 사회 재활 시설 이용자 욕구 및 종사자 실태 분석’ 연구 최종 보고회 개최
 (누리일보) 남양주시복지재단은 지난 4일 ‘남양주시 장애인 지역 사회 재활 시설 이용자 욕구 및 종사자 실태 분석’ 연구 용역 최종 보고회를 개최하고, 남양주시 장애인 복지 정책 발전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날 최종 보고회에는 관내 장애인 분야 전문가를 비롯해 관계 공무원 등 19명이 참석해 그동안의 추진 상황을 검토하고, 남양주시 장애인 복지 정책과 관련된 다양한 의견들을 공유했다. 이번 연구는 남양주시 장애인 지역 사회 재활 시설의 실태를 분석해 복지 사각지대를 발굴하고 지역 사회 자원 연계를 활성화하고자 추진됐으며, 지난 4월부터 5개월간 대진대학교 산학협력단 연구 용역을 통해 진행됐다. 최종 보고회는 용역 기관인 대진대학교 산학협력단 백재환 연구원의 발표로 진행됐으며, 분석 결과를 활용해 ▲시설 재정 지원 확대 ▲다양한 교육 지원 ▲종사자 처우 개선 ▲재활 서비스 확대 ▲주차 공간 확보 등 남양주시 특성을 반영한 다양한 정책적 제언이 제시됐다. 우상현 대표이사는 “이번 연구 결과에서 나온 방안들과 토론에서 제시된 의견들을 다듬고 구체화해 앞으로의 남양주시 장애인 복지 정책에 적극 반영하고 장애인 지역 사회 재활 시설 운영

국제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