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6 (일)

  • 흐림동두천 24.7℃
  • 흐림강릉 23.8℃
  • 흐림서울 26.1℃
  • 흐림대전 28.7℃
  • 흐림대구 29.4℃
  • 구름많음울산 28.6℃
  • 흐림광주 27.9℃
  • 흐림부산 24.4℃
  • 구름많음고창 26.7℃
  • 구름많음제주 32.1℃
  • 구름많음강화 25.0℃
  • 흐림보은 27.2℃
  • 구름많음금산 28.4℃
  • 구름많음강진군 27.9℃
  • 구름많음경주시 29.9℃
  • 구름많음거제 23.7℃
기상청 제공

경제산업

한국무역협회, 미국, 대중국 수입 상품에 부과한 추가관세 철폐 검토

 

(누리일보) 최근 미국의 바이든 대통령은 백악관 사우스코트에서 인플레이션 관련 연설 후 기저귀, 의류, 가구 등 품목에 대한 대중 추가관세 철폐 제도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중국 외교부 자오리젠 대변인은 5월 11일 브리핑에서 미중 무역전쟁 기간(2018~2020년) 미국의 대중 수출은 2017년에 비해 지속적으로 낮았고, 미국내 24만개 이상의 일자리가 사라졌으며, 미국 기업들은 1조 7,000억 달러 규모의 손실을 보았으나 무역 적자를 줄이지 못했다고 밝혔다.


한편 미국과 중국의 경제무역 협력의 취지는 상호 이익이고, 무역전쟁에서는 승자가 없으며, 미국측의 추가관세 부과는 중국, 미국, 전 세계에 모두 불리하다고 말했다.


[출처 : 중국경제망]


오피니언


교육

더보기

국제

더보기
국민권익위-유엔개발계획(UNDP), 대한민국 주요 반부패정책 유럽·중앙아시아에 전파
 (누리일보) 국민권익위원회와 유엔개발계획(UNDP)는 23일 코소보, 몰도바, 몬테네그로, 우즈베키스탄 4개국과 우리나라 주요 반부패 정책 도입 성과를 공유하고 향후 발전 방향을 논의하는 온라인 화상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국민권익위가 2015년부터 UNDP와 공동으로 한국의 반부패정책을 전 세계 국가를 대상으로 전파해 온 협력사업의 성과를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간담회에는 앙가 티밀시나 UNDP 글로벌 반부패 프로그램 자문관, 게르트 트로게만 UNDP 이스탄불 유럽·중앙아시아 지역허브 소장 및 코소보, 몰도바, 몬테네그로, 우즈베키스탄 4개국 UNDP 사무소 대표가 참석해 그간의 진행 상황과 성과를 공유했다. 참석자들은 한국의 반부패정책을 도입한 유럽 및 독립국가연합 지역에서 상당한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는 점에 의견을 같이했다. 또 지역 간 포럼을 통해 성공사례뿐 아니라 도전요인과 시행착오를 공유함으로써 반부패 제도가 자국 내에서 자리를 잡는 데 상당한 도움이 됐다는 점에 공감대를 형성했다. 특히 이번 간담회에 참석한 코소보와 우즈베키스탄 대표는 각국의 한국 반부패정책 도입 진행 상황 및 성과에 대해 설명했다. 코소보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