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6 (금)

  • 구름많음동두천 5.0℃
  • 맑음강릉 10.5℃
  • 구름많음서울 6.6℃
  • 맑음대전 9.7℃
  • 맑음대구 10.0℃
  • 맑음울산 11.3℃
  • 맑음광주 11.2℃
  • 맑음부산 12.2℃
  • 맑음고창 10.2℃
  • 맑음제주 15.3℃
  • 구름많음강화 6.0℃
  • 맑음보은 8.8℃
  • 맑음금산 9.5℃
  • 맑음강진군 12.8℃
  • 맑음경주시 10.7℃
  • 맑음거제 11.4℃
기상청 제공

전라남도의회 김희동 도의원, ‘버스 운수종사자 재난지원금 개인사업자에게도 지급해야’

국가 재난지원 대상에서 제외된 개인사업자에게 전라남도가 직접 지원해야, 예산확보 절실

URL복사

 

(누리일보) 김희동 도의원(무소속, 진도)이 25일 열린 안전건설소방위원회 건설교통국 소관 2022년 본예산 및 2021년 제3회 추경예산안 심사에서 개인 버스운송사업자의 애로사항을 설명하며 대책을 촉구했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현재 정부와 지자체가 사업분류에 따라 추가 지원금이나 지원정책을 마련하고 있으며, 이와 관련해 택시와 버스기사에게 80만원의 재난지원금을 지급했다.


하지만 전남도의 경우 버스 이용객이 많지 않아 개인버스사업자가 버스를 운영하며 농사와 겸해 운행을 하고 있고 코로나 피해지원금 명목으로 진도 등 몇몇 지자체는 법인버스기사에게만 80만원이 지원이 되는 등 개인버스사업자에게는 혜택이 없자 불만이 제기되고 있다.


이에 김 의원은 “모두 같은 버스 회사에서 근무하는 기사들이다. 버스업계 소득이 감소한 것도 힘든데 평등하게 지급되어야 하는 게 아닌가!”라며 “우리 전남도에서 직접 예산을 집행해서 어려운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는 본보기가 되어 신뢰와 믿음을 주는 든든한 전남도의 인상을 심어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한 “재난 지원 사각지대를 최소화하기 위한 민생경제 종합대책의 일환으로 자체 지원을 신속히 추진하면 살기 좋은 전남, 청년이 돌아오는 전남이 될 수 있다고 자부한다.”며 “도내 버스운수종사자의 지원금 지급이 하루 속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오피니언


교육

더보기
이천시 부발읍 버스승강장이 힐링 공간으로 바뀌다
 (누리일보) 이천시 부발읍은 금년 11월 버스정류장 두 곳을 주민들이 힐링 할 수 있는 갤러리로 조성하여 시민들에게 소개하였다. 본 사업은 엄태준 이천시장의 읍면동 한평갤러리 조성사업을 추진으로 부발읍은 주민들의 승강장 이용이 많은 무촌리(군부대 앞)와 신하리(시외버스정류장) 두 곳을 선정해 개선하였다. 부발읍 한평갤러리는 스마트폰 형상의 전시공간을 공통으로 제작 설치하고, 신하리 지역은 이천시 대표 특산품인 쌀, 도자기, 반도체를 입힌 공간으로 무촌리 지역은 ‘액자 속의 액자’ 형태로 조성하였으며, 야간에는 LED조명을 비춰 전시공간을 더욱 뚜렷이 볼 수 있다. 특히, 무촌리 ‘빛길 갤러리’는 승강장 뒤 별도 공간인 쉼터를 조성해 기존 승강장과 연결되어 자유롭게 드나들 수 있다. 또한 11월말부터 전시물을 감상하면서 클래식 음악을 들을 수 있게 된다. 갤러리 내 전시물은 주민들의 활동사항을 담기 위해 초등학생, 주민자치학습프로그램 활동으로 완성된 작품을 전시함으로써 주민들이 함께 공유하며 힐링 할 수 있도록 조성하였다. 김학엽 부발읍장은 두 곳의 승강장 갤러리를 선보이면서 주변 공간을 주민쉼터로 조성해 버스이용객과 주민들 모두가 함께하는

국제

더보기

배너